블로그 이미지
그레고리잠자
디지털 허리케인(Digital hurricane)을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강진규 기자의 블로그입니다. 디지털 허리케인은 북한 IT 뉴스를 제공합니다. 2007년 11월~2015년 9월 디지털타임스 기자, 2016년 6월~현재 머니투데이방송 테크M 기자, 인하대 컴퓨터공학부 졸업, 동국대 북한학과 석사과정 재학 중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2015. 7. 2. 16:24 북한 기사/북한 일반

 

(2015-07-02) 북한 "메르스 예방 전방위 대책 추진"

 

북한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유입을 막기 위해 전국적인 대책을 추진하고 있다고 합니다.

 

대북소식통에 따르면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7월 2일 북한에서 세계 여러 지역을 위협하고 있는 중동호흡기증후군을 미리 막기 위한 사업이 적극적으로 진행되고 있다고 보됐습니다.

 

북한은 메르스 유입을 막기 위해 비행장과 항구, 국경을 비롯한 입국 지점들에서 검사검역을 엄격히 진행하고 으며 특히 발병지역들에서 들어오는 인원들에 대한 철저한 대책을 세우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북한당국은 각급 병원과 진료소, 위생방역소를 비롯한 보건기관들에서 해당 일군들에게 이 전염병에 대한 구체적인 지식을 습득시키며 그에 기초해 위생선전 사업과 검역사업을 벌리도록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평양시의 병원들과 진료소들이 주민들에게 메르스에 대한 상식과 전염경로, 방지대책 등을 잘 알려주며 호흡기 이상증상이 있는 사람들에 대한 대책을 세우는데서 앞장서고 있다고 소개했습니다.

 

평안북도를 비롯한 다른 지역들에서도 중동에서 오는 여행자들과 기침, 재채기, 발열 등의 감기증상이 있는 환자들을 조사 검사를 진행하고 기관, 기업소, 주민지구들에서의 소독사업을 잘 하도록 하고 있다고 합니다. 북한은 이밖에도 진단설비들과 상비약품을 충분히 갖추기 위한 사업도 진척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북한은 의료 수준이 낙후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전염병이 발병하는 것에 민감하게 반응하고 있습니다. 과거 에볼라가 창궐했을 때는 여행자 입국을 금지시켰습니다. 북한은 한국에서 메르스가 확산되는 것을 보고 이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것으로 해석됩니다.

 

강진규 기자 wingofwolf@gmail.com

 

 

posted by 강진규 그레고리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